뉴욕타임스 구독, 코로나의 광고 급감을 극복하다

뉴욕타임스도 코로나 사태를 벗어날 수 없었습니다.

하지만 뉴욕타임스 구독이 광고 매출 급감을 이겨냈습니다. 정확히는 디지털 구독입니다.

2020년 1분기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광고 매출이 전년 대비 15% 가량 하락했습니다.

하지만 디지털 구독 매출이 18% 상승해 전체 매출은 1% 상승해 선방했습니다.

뉴욕타임스 2020년 1분기 실적을 살펴보겠습니다.

뉴욕타임스 2020년 1분기 매출 요약

뉴욕타임스는 2020년 1분기 광고 매출이 15.2% 하락했지만 구독 매출이 5.4% 증가해 총 매출은 1% 상승했습니다.

뉴욕타임스 구독 매출의 비중이 광고 매출보다 훨씬 크다 보니 광고 매출이 많이 하락했음에도 총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오히려 증가했습니다.

뉴욕타임스의 저력이라고 봐야겠습니다.

2020년 1분기 뉴욕타임스 구독 매출

뉴욕타임스는 지면 구독 매출이 3.4% 하락했지만 디지털 구독 매출이 18.3% 상승해 전체 구독 매출이 상승했습니다.

디지털 뉴스 구독자는 500만명이고 지면 구독자는 84만명입니다. 총 구독자 수는 580만명입니다

2020년 1분기 뉴욕타임스 광고 매출

지면 광고는 약 20%, 디지털 광고는 8% 가량 하락했습니다.

update : 2020년 2/4분기 뉴욕타임스 광고 50% 하락 추정

CNBC의 5월 8일 보도에 따르면 뉴욕타임스의 2020년 2/4분기 광고 매출은 전년 대비 50% 하락할 것이라고 합니다. 1/4분기의 15% 하락보다 더 큰 하락입니다.

다만, 신규 구독은 58만명이 증가하는 기록을 세웠습니다. 뉴욕타임스 매출의 2/3는 구독 매출입니다.

뉴욕타임스의 1/4분기 실적이 발표된 날 주가는 약 7% 상승했다고 합니다.

뉴욕타임스 광고가 50%~55%가 하락했다면 다른 미디어는 이와 비슷하거나 더 하락했을 것으로 보입니다.

하지만 광고 매출 비중이 높은 대부분의 신문 등 미디어는 일시적 해고(lay-off)와 비용 절감에 나서고 있습니다.

2020년은 평균 23%의 광고 매출 감소가 예상됐습니다.

국제뉴스미디어협회(INMA: The International News Media Association)는 지난 3월 세계 20 개 신문에 비공식적으로 코로나 19사태로 인한 2020년 광고 매출 전망을 조사했습니다.

2020년은 평균 23%의 광고 매출 감소가 예상됐습니다. 1분기는 16%, 2분기는 30%, 3분기는 20%, 4분기는 15%입니다.

하지만 뉴욕타임스 사례를 볼 때 2분기의 광고 매출 감소율은 30%가 아니라 50% 이상으로 보고 3분기와 4분기도 더 나빠질 것으로 보입니다.

코로나 19로 세계 신문 광고 매출이 급감했다는 과거 포스팅도 읽어봐주세요

(끝)

Leave a Comment